"물론 계십니다만‥‥‥ 자세한 사정은 저 또한 잘 모릅니다. " 그랬기에 로웰린에게 찾아가 그녀와 검을 나누면서 여러 가지 가르침을 얻고 있던 것이다. 남아 있는 모든 힘을 끌어올린 것이다. 이렇게 되면 설사 붉은 창을 막아 낸다 하더라도 다음 공격에는 무방비 가 된다. 엘의 목소리에 실피르는 눈물을 닦는 척을 했다.
우리 게임 한 번 해볼까? 다들 핸드폰 올려봐
저녁 먹는 동안 오는 모든 걸 공유하는 거야
전화, 문자, 카톡, 이메일 할 것 없이 싹!

오랜만의 커플 모임에서 한 명이 게임을 제안한다.
바로 각자의 핸드폰을 테이블 위에 올려두고
통화 내용부터 문자와 이메일까지 모두 공유하자고 한 것.
흔쾌히 게임을 시작하게 된 이들의 비밀이 핸드폰을 통해 들통나면서
처음 게임을 제안했던 것과는 전혀 다른 상상치 못한 결말로 흘러가는데….
상상한 모든 예측이 빗나간다!
귀족들의 힘이 모두 두 왕자에게 집중되었으니 레도프 국왕으로서는 답답한 노릇이었다. 약간 감탄이 섞인 아인하트 후작의 어조. 하지만 그 속에는 무언가 부족한 듯한 느낌을 담고 있었다. 검은 기류가 두 손에서 폭발적으로 뿜어져 나왔다. 테란델 후작이 힐끗 시선을 돌려 전투가 벌어지는 곳을 바라보았다. 상황이 안 좋았다. 그의 가슴속에 불안감이 싹트기 시작했다.
SUBJECT 작성자
완벽한 타인 ADMIN
보헤미안 랩소디 ADMIN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ADMIN
동네사람들 ADMIN
여곡성 ADMIN
마약왕 ADMIN
바울 ADMIN
창궐 ADMIN
출국 ADMIN
미쓰백 ADMIN